무등일보

전덕영 “권역별 특색 살리는 도심경관 조성”

입력 2018.06.11. 16:17 수정 2018.06.11. 16:28 댓글 0개

전덕영 바른미래당 광주시장 후보는 11일 “인권과 문화도시라는 광주의 상징성과 천혜의 자원인 무등산을 충분히 살리고, 권역별 특색을 잘 살리는 도심경관을 만들어가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전 후보는 먼저 “광주 군공항 이전으로 광산구와 서구, 북구권 일대의 창문이 열리는 시대를 견인해 나가겠다”며 “광주·전남 상생의 지혜를 모아 이전 대상지를 조속히 선정하는데 역량과 지혜를 모아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 “푸른길 공원을 집중지원하고 무등산, 중앙공원 등의 생태문화공간 확보에도 빈틈없는 시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전 후보는 ▲아파트 난립에 따른 무등산 조망권 보호 ▲하남산단, 본촌산단 등 노후산단 현대화 사업 ▲동구 아시아문화전당 인근 출판인쇄단지 특성화 및 문화자원화 ▲광주역 개발 및 영산강 친수공간 지역문화체육 공간 활용 확대 ▲서구 중앙공원 및 풍암호수공원 중심의 힐링 주거지 문화 조성 등의 공약을 제시했다.

전 후보는 “도시의 경쟁력은 경관에서 결정된다”며 “광주시민들의 공감대 속에서 지역 특색이 잘 드러나게 하는 창의적인 도심경관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현주기자 5151khj@hanmail.net

댓글0
0/300
지방선거 HOT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