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김재무 위원장, 광폭 민심행보 이어가 눈길

입력 2018.01.12. 12:37 수정 2018.01.12. 12:49 댓글 0개

6·13 지방선거에서 광양시장 출마가 예상되는 더불어민주당 김재무 광양·곡성·구례 지역위원장이 ‘새벽 환경미화 현장 속으로’를 시작으로 민심행보에 나서고 있다.

김 위원장은 지난 9일 광양읍을 시작으로 청소차를 함께 타고 쓰레기를 수거하며 새벽을 여는 환경미화원과 함께 소통하는 ‘새벽 환경미화 현장속으로’를 시작했다.

이번 민심행보는 깨끗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일선에서 땀 흘려 일하는 환경미화원들과 함께 소통하며, 현장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환경미화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김 위원장은 의미를 부여했다.

김 위원장은 “현장에서 직접 쓰레기 수거를 해보니 매일 추운 새벽부터 고생하는 환경미화원의 고충을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며 “환경미화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현장에서 드러난 문제점과 환경미화원들의 애로사항을 수렴해 최대한 개선해 나가도록 힘쓰겠다. 또한 쓰레기 감량 방안과 분리수거가 철저히 이뤄 질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위원장은 지난해 7월부터 ‘민심을 만나다’를 시작으로 ‘버스타고 시민속으로’, ‘벼수매 농심속으로’ 이번 ‘새벽 환경미화 현장속으로’ 를 이어가며 시민과 소통하는 광폭행보를 계속 이어가고 있다.

광양=이승찬기자 lsc6100@hanmail.net

댓글0
0/300
지방선거 HOT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