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부산중기청장 된 김한식 "막중한 책임감·소명감 느낀다"

입력 2024.05.24. 10:17 댓글 0개
[부산=뉴시스] 24일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으로 새롭게 취임한 김한식 전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사진=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제공) 2024.05.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원동화 기자 = 김한식 제25대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이 24일 취임해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김 신임 청장은 대구 출신으로 능인고등학교, 서울대학교 정치학과, 영국 버밍엄대 행정학과 석사를 졸업했다. 행정고시 37회로 지난 1994년 공직에 입문했다.

김 청장은 중소벤처기업부 전신인 중소기업청 창업벤처국 지식서비스창업과장·생산기술국 생산혁신정책과장·중소기업정책국 규제영향평가과장·중소기업정책실 판로정책과장 등을 역임했다. 또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등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본부뿐만 아니라 지방청에서도 실무경험과 전문성을 쌓았다. 중기부에서도 정책역량과 현장감각이 뛰어난 정책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김 청장은 "부산지역 중소·벤처기업, 소상공인을 책임지는 청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과 소명감을 느낀다"며 "유관기관과 협력을 강화해 지역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성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h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