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KIOST, 동해안 특성 반영한 해양바이오산업 계획 수립

입력 2024.05.20. 13:35 댓글 0개
경주·포항시, 영덕·울릉·울진군 참여
지난 17일 열린 경상북도 해양바이오산업 마스터플랜 수립을 위한 착수보고회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IOST 제공) 2024.05.1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이동민 기자 =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은 최근 경북도청 동부청사에서 '경상북도 해양바이오산업 마스터플랜 수립'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김병곤 경북도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을 비롯해 해양바이오산업 분야 자문위원, 경북 동해안 5개 지역(경주·포항시, 영덕·울릉·울진군)의 시·군 담당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사업은 정부 국정과제와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된 '해양바이오산업 신성장전략(2022-2027)'에 근거해 경쟁력 있는 경북 해양바이오산업을 발굴하고 도내 시·군 간 해양바이오산업의 연계 발전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마련됐다.

KIOST는 이번 착수보고회를 계기로 기관에서 보유한 인프라와 연구 역량을 활용해 경북 시·군에서 추진 중인 해양바이오 관련 사업을 기반으로 지역 특화사업을 발굴·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희승 KIOST 원장 직무대행은 "경북 해양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최초의 종합계획 수립 연구를 KIOST가 수행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착수보고회를 계기로 경상북도 해양바이오 산업의 체계적·종합적 발전과 성장 동력을 이끌 신산업을 발굴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astsk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