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산림청 이달의임업인, 은솔농장 이우람···조경수 생산

입력 2024.03.04. 12:49 댓글 0개
자생 특산종 반려식물로 확산, 친환경 재배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산림청은 3월 '이달의 임업인'으로 경북 예천에서 자생 특산종 조경수를 생산하는 이우람(42·은솔농장) 대표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010년 경북 예천에 귀산촌한 이 대표는 대학에서 조경학을 전공하고 조경분야 석사학위를 취득한 청년 임업인으로 농장을 운영하며 조경수 재배분야를 새롭게 개척하고 있다.

그의 은솔농장은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재배기술을 통해 조경수를 생산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산림청에서 지원하는 임업기계장비 보조를 받아 국산 굴취기계를 도입하는 등 임업기계화를 통해 매년 1만 그루에 달하는 나무를 효율적으로 심고 가꿔오고 있다.

또 산딸·팥배·구상·전나무 등 아름다운 우리나라 자생 조경수를 널리 알리고 국민들이 반려식물로 친근하게 접할 수 있도록 조경문화 형성에 노력 중이다.

이 대표는 "임업기계화를 위한 산림청의 많은 지원에 감사하며 앞으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조경업체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산림청 박은식 산림산업정책국장은 "많은 청년들이 산촌에서 꿈과 열정을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발굴할 예정"이라며 "청년 임업인들의 실제적인 어려움을 해결하고 안정적인 산촌 정착을 위해서 현장과 소통하는 기회를 자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