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우본, 건강·상해·중대질병·유족보장 한데 모은 종신보험 출시

입력 2024.02.26. 12:00 댓글 0개
'우체국하나로OK건강종신보험' 28일 출시
12대 성인질환, 사망 시 1000만원 보장
[서울=뉴시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건강과 상해, 중대질병·수술과 유족 보장까지 하나로 보장하는 '(무)우체국하나로OK건강종신보험'을 오는 28일부터 판매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우정사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윤정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건강과 상해, 중대질병·수술과 유족 보장까지 하나로 보장하는 '(무)우체국하나로OK건강종신보험'을 오는 28일부터 판매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보험은 진단부터 입원, 수술, 통원까지 보장하는 종합형 상품이다. 심장질환과 뇌질환 관련 경증상태까지 보장을 확대했으며 3대 질병은 입원·수술에 통원비 보장을 추가했다. 질병·재해 입원 시에도 면책 기간을 없애 보장 공백 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주계약(남자 50세, 30년납, 1종 해약환급금 50% 지급형, 보험가입금액 1000만원)과 건강 클리닉 특약(보험가입금액 1000만원) 가입 시 월 3만 원대 보험료로 질병 수술 시 최대 200만원, 질병 입원 1일당 2만원(120일 한도)을 보장한다. 12대 성인질환으로 입원·수술 시에도 보장이 가능하며 사망시 1000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만 15세부터 70세까지 상품 가입이 가능하고 일부 특약은 고객이 직접 갱신·비갱신 여부와 보험 기간을 선택할 수 있다. 또 주계약 가입 금액에 따라 보험료를 최대 3%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해약 환급금을 낮추는 대신 보험료가 저렴한 유형(해약환급금 50% 지급형)으로도 가입할 수 있다.

조해근 우정사업본부장은 "우체국하나로OK건강종신보험은 사고나 질병에 대비해 폭넓은 연령대에서 가입할 수 있고 진단부터 입원, 수술, 통원까지 보장을 확대해 보장 공백을 줄인 상품"이라면서 "앞으로 고객에게 꼭 필요한 보험상품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lpac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