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2018광주비엔날레 ‘상상된 경계들’ 홍보관 오픈

입력 2018.08.06. 17:39 수정 2018.08.06. 17:45 댓글 0개

제12회 2018광주비엔날레 홍보관이 오픈했다.

(재)광주비엔날레와 ㈜광주신세계는 2018광주비엔날레 홍보를 위해 백화점 1층 컬처스퀘어에서 홍보관을 최근 설치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재)광주비엔날레와 ㈜광주신세계가 공동 마케팅을 통해 조성한 홍보관은 오는 16일까지 운영되면서 지역민들과 소통하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홍보관은 2018광주비엔날레 전시 및 주요 작품 소개, 이벤트존, 광주폴리 등으로 구성됐다. 제 12회 광주비엔날레의 차별점인 11명 큐레이터의 7개 전시인 주제전과 광주 역사성을 반영한 장소특정적 신작 프로젝트‘GB커미션’, 해외 유수 미술기관 참여의 위성프로젝트인‘파빌리온 프로젝트’등을 한눈에 만날 수 있다.

특히 이번 이벤트는 주제가‘상상된 경계들’인 것을 반영해 시민들이 생각하는 경계에 대해 묻는다. 포스트잇에 경계에 대한 단상을 적고 개인 인스타그램 또는 페이스북 계정에 ‘#2018광주비엔날레’, ‘#상상된경계들’을 해시태그로 작성해 글을 올린 뒤 광주비엔날레 SNS 계정을 팔로우하면 이벤트 참여가 완료된다. 20일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발표한다.

경품은 코오롱 모터스 후원의 BMW 1박2일 시승권(2명)과 2018광주비엔날레 입장권(20명, 1인 2매), 광주비엔날레 아트상품(20명)을 증정할 예정이다.

(재)광주비엔날레와 광주 대표 기업인 광주신세계는 앞으로도 지역 사회의 경제·문화적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 관계를 유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총 43개국 165작가가 참여하는 2018광주비엔날레는 9월 7일부터 11월 11일까지 66일 간 광주비엔날레 전시관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등지에서 열린다.

김옥경기자 uglykid7@hanmail.net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