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52세 김승수, 양정아와 핑크빛 기류···밀착 백허그

입력 2024.03.04. 05:03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지난 3일 방송된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말미에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캡처) 2024.03.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배우 김승수(52)와 양정아(52)가 핑크빛 기류를 형성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말미에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20년 지기인 두 사람의 VCR를 본 김승수 어머니는 "내가 (양정아를) 좋아했다"고 말했다.

김승수는 양정아에게 꽃다발을 건네 감동을 안겼다. 두 사람이 백허그하는 모습이 그려지자 MC 서장훈은 "왜 이래?"라며 놀란 반응을 보였다.

김승수는 양정아에게 "그냥 재밌게 친구처럼 같이 살래?"라고 물었다. 양정아도 "어. 같이 살수 있다"고 화답해 핑크빛 분위기를 자아냈다. 두 사람의 자세한 이야기는 오는 10일 오후 9시5분 방송에서 공개된다.

[서울=뉴시스] 지난 3일 방송된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말미에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캡처) 2024.03.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