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한국학호남진흥원, 기초자료해제집 2권 간행

입력 2024.02.27. 14:05 수정 2024.02.27. 14:34 댓글 0개
죽산안씨 안방준·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자료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6 '죽산안씨 은봉 안방준 종가'.

한국학호남진흥원은 지난 2022년에 기탁된 죽산안씨 안방준 종가와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자료에 대한 기초자료해제집 2권을 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간행된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6 '죽산안씨 은봉 안방준 종가'는 2022년 기탁된 자료로 고서 198책, 고문서 2천119점 중 주요 자료를 선별해 계보도와 해제, 자료목록을 실었다.

죽산안씨 은봉 안방준 종가는 절의를 실천하고 현창한 가문이다.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7 '보성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안방준(安邦俊·1573~1654)은 정묘호란과 병자호란에 몸소 의병을 일으켜 의병장으로 활약한 호남의 대표적 선비다. 소장자료는 그동안 학계에 알려지지 않았던 역사·문화 자료가 다수 포함되어 안방준의 사상과 종가 연구에 소중한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성은 은봉종가 계보도, 은봉종가 소개, 도판, 해제, 부록 순이다.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7 '보성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도 2022년 기탁된 자료로 고서 394책, 고문서 537점, 유물 27점 중 주요 자료를 선별해 직계도와 해제, 자료목록을 실었다.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는 학포 양팽손(梁彭孫·1488~1545)의 다섯째 아들 양응덕을 입향조로 하여 보성군 득량면 박실마을에서 대대로 살아온 문중이다. 소장자료 중 근현대에 교유한 간찰은 호남지역 주요 문중과의 혼맥으로 이어지는 교유관계나 보성을 중심으로 한 호남 유학자들의 동향을 알 수 있는 자료로서 가치가 높다.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7 '보성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구성은 보성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직계도, 보성 제주양씨 양산항 종가 관련 화보, 도판, 해제, 부록 등의 순서로 돼 있다.

이처럼 호남한국학 기초자료해제집6~7은 종가의 역사 및 자료의 현황과 가치를 한눈에 조명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한국학호남진흥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매년 기증 기탁 자료에 대한 자료집을 문중의 특성에 맞게 간행해 호남한국학의 가치를 알리고 오랜 기간 소장해 왔던 문중과 후손들의 노고를 시·도군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기릴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자료집은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다.

이정민기자 ljm7da@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