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박재범·제시, 결별설에 직접 등판 "불화 같은 거 없다"

입력 2023.12.07. 09:13 댓글 0개
[서울=뉴시스] 가수 박재범이 제시와의 불화설에 대해 해명하기 위해 소셜미디어에 올린 글과 사진. (사진=박재범 소셜미디어 제공) 2023.12.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가수 제시와 그녀의 소속사 모어비전 대표인 힙합가수 겸 프로듀서 박재범이 불화설을 일축했다.

박재범은 7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나와 제시의 사이는 좋다. 걱정할 필요 없다"며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불화 같은 거 없다"는 글에 미소 짓고 있는 이모티콘도 덧붙였다.

제시도 진화에 나섰다.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방금 뉴욕에 도착했고, 말도 안 되는 이야기 때문에 깼다. 제발 모두들 정신 좀 차려라"며 "우리는 어떤 문제도 없다. 즐거운 연휴 보내라"고 했다.

두 사람의 결별설은 전날 불거졌다. 한 매체는 모어비전이 최근 제시에게 전속계약 해지 의사를 전달했고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다. 제시가 지난 10월 신곡 '껌(Gum)'을 발표하면서 모어비전과 갈등이 있었는데, 제시가 일방적으로 음악방송 활동에 불참하고 상황이 악화됐다는 보도도 이어졌다. 당시 모어비전은 "아티스트의 급격한 컨디션 난조로 인해 출연하지 않게 됐다"고 해명했다.

모어비전은 박재범이 아이돌 제작을 위해 지난해 설립한 연예 기획사다. 댄스 크루 홀리뱅의 허니제이, 가수 청하가 소속돼 있다. 제시는 가수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과 지난해 7월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지난 4월 모어비전에 둥지를 틀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