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안은진 "청룡영화상 노출 사고 당황···뉴진스 하니 보고 회복"

입력 2023.12.07. 08:0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6일 방송된 tvN 예능물 '유 퀴즈 온 더 블럭' 화면. (사진=tvN 제공) 2023.12.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배우 안은진이 최근 청룡영화상 레드카펫에서 겪은 노출 사고 심경을 전했다.

안은진은 6일 방송된 tvN 예능물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그날 하루가 스펙터클 했다. 사진 찍힐 때 너무 떨렸다"고 했다. 안은진은 지난달 제44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에서 은빛 튜브톱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는데, 사이즈가 맞지 않았던 탓인지 흘러내려 속옷이 노출되는 해프닝이 있었다. 인터뷰 장소에서 이 사실을 알아채고 급하게 옷매무새를 정돈하는 모습이 화제가 됐다.

안은진은 "주변에서 걱정해서 말하고 싶었다. 조금 당황했지만 '살면서 그럴 수 있어'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엄마 나 속상해'라고 하니까 '그래도 네가 거기 간 게 어디야. 감사해라'라고 하시더라"며 "(MBTI) T식의 위로는 그때는 서운하다. 하지만 하루 만에 괜찮아져서 주변에 걱정 안 하셔도 된다고 말하고 싶다"고 했다.

빨리 회복할 수 있었던 건 최애 그룹 '뉴진스' 하니 덕분이라고. 뉴진스는 당시 청룡영화상 축하무대를 꾸몄다. 안은진은 "거짓말 아니고 제 최애가 하니인데 저를 5초 동안 빤히 쳐다보더라. (류)준열 오빠가 '너 쳐다보고 있다'고 할 정도로 빤히 봐서 심장이 멎는 줄 알았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