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구도심 벗어나 광산구서도 만나는 아트광주21

입력 2021.09.15. 14:35 수정 2021.09.15. 16:04 댓글 0개
아트광주21 프리뷰 전시, 동곡미술관 16~24일
한희원부터 노은영 등 지역작가 참여
동구 중심서 광산구서 부대행사 '눈길'
낮은 접근성 극복하고 잠재 애호가 발굴
이두환 작 '관조'

광주국제미술전람회 아트광주21이 본행사를 앞두고 지역 예술 공간 곳곳에서 작품을 미리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광산구 미술공간에서 구민들을 만난다.

아트광주 21프리뷰 전시 '점과 선의 무지개를 만나다'가 16일부터 다음달 24일까지 동곡미술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본 행사에 앞서 지역 작가들의 작품을 미리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구입까지 할 수 있는 기회다.

이번 동곡미술관에서의 프리뷰 전시는 남다른 의미를 갖는다. 그 동안 아트광주의 부대 행사가 유동인구가 많은 도심이나 예술공간이 밀집한 예술의 거리를 중심으로 한 동구 지역에서 열려왔다면 이번에는 광산구에서 처음 열리기 때문.

김계진 작 'INNOCENCE'

특히 이번 프리뷰 전시는 여타 갤러리 등에서 짧은 시간 열리던 것을 한 달이 넘는 기간 동안 운영하며 거리나 시간 등의 이유로 관람이 어려운 광산구민들이 새로운 경험에 노출될 수 있도록 기회를 열어뒀다. 이를 통해 잠재된 미술 애호가들을 발굴할 수 있을 거란 기대다.

또 동곡미술관이 가진 넓은 공간적 특성을 활용해 소품 뿐만 아니라 50호 이상의 작품들이 대거 전시되며 작가의 작업세계를 좀 더 세밀하게 들여다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뿐만 아니라 전시가 오픈하는 16일에는 부대행사로 '아트테크와 미술품수집'을 주제로 윤익 아트광주21 총감독이 미술품 콜렉팅에 대한 꿀팁을 전수한다. 기존 미술품 애호가부터 입문자까지 미술품을 구매하는데 있어 유용한 노하우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성완 작 '금남로'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들은 본 행사에 참여하는 지역 작가 32인으로 58점의 작품을 출품했다. 참여작가로는 최근 유럽으로까지 진출한 한희원과 미디어아티스트 이이남부터 활발한 작업을 펼치고 있는 청년 작가 노은영 등 다양한 작가군이 포진해있다.

작품 또한 서양화, 한국화, 조각·미디어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이 출품돼 입문자들에겐 자신의 취향을 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단 이번 프리뷰 전에서는 미술관이라는 공간 특성상 작품 구매는 이뤄질 수 없으나 작가와의 연결은 가능하다.

아트광주21 프리뷰전이 열리고 있는 동곡미술관 전시 모습

동곡미술관을 운영하고 있는 정영헌 보문복지재단 이사장은 "이번 전시는 아트광주21이 열리기 전 우리 지역의 작가들을 미리 보여줄 수 있는 자리다"며 "이번 전시로 작가와 미술애호가들이 만날 수 있는 장을 열어 어려운 지역 미술시장에 조금이나마 활력이 되길 바란다. 더불어 미술 공간의 부족으로 광산구민들은 시각예술에 대한 접근성이 떨어졌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다양한 작품도 감상하고 아트광주21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아트광주21은 10월 28~31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김혜진기자 hj@mdilbo.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