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현대미술 공부법' 광주시립미술관 시민대상 특강 재개

입력 2021.04.08. 16:32 댓글 0개
11월까지 매달 화요일 오후 3시…총 7차례 특강
[광주=뉴시스]=광주시립미술관은 13일 오후 3시 대강당에서 '현대미술 공부법-다공예술, 신엘리트주의 퍼포먼스' 주제의 강연을 시작으로 제4기 미술관 아카데미를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광주시립미술관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미술 문화를 폭넓게 이해할 수 있는 시민 대상 광주시립미술관의 강좌가 재개된다.

광주시립미술관은 13일 오후 3시 대강당에서 '현대미술 공부법-다공예술, 신엘리트주의 퍼포먼스' 주제의 강연을 시작으로 제4기 미술관 아카데미를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달 첫번 째 강의는 미술사학자 강수미 동덕여대 교수가 참여해 현대 미술 흐름에 대해 소개한다.

급속하게 변화하고 있는 세상과 현대미술의 관계, 현대미술 감상법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번 강좌를 시작으로 미술관 아카데미는 오는 11월까지 총 7회에 걸쳐 매월 두 번째 화요일에 펼쳐진다.

또 근대미술부터 모더니즘미술, 포스트모더니즘, 미디어아트까지 근현대미술을 통시적으로 살펴 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다음달 11일 강의는 장민한 조선대 교수가 '예술 패러다임의 종말-뒤샹과 워홀 사이에서'를 주제로 강연한다.

6월8일에는 김진아 전남대학교 문화전문대학원 교수가 '모더니즘 끝, 전환기 미술', 7월13일에는 정연심 홍익대 교수가 '포스트모더니즘이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관람객과 이야기한다.

이어 9월14일에는 주하영 전남대학교 교수의 '제3세계 각성 현대미술과 후기식민주의'가 펼쳐지며 10월12일에는 김영순 미술비평가의 '팬데믹(Corona 19 virus) 이후의 세계변화와 미술계의 대응'이 강의된다.

마지막 11월9일 주경란 퓨즈아트프로젝트 디렉터가 '미디어아트의 역사-뉴미디어아트, 예술과 과학기술의 융합'을 주제로 이야기를 펼친다.

광주시립미술관 관계자는 "이번 강좌는 미술문화를 폭넓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며 "현대 미술의 흐름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강의는 광주시립미술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코로나 19 감염 방지를 위해 선착순 100명으로 제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