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몬스타엑스 아이엠 "올해는 몬베베들 손 잡아주고 싶어요"

입력 2021.02.19. 17:24 댓글 0개
데뷔 6년 만에 오늘 첫 솔로
앨범 '듀얼리티' 발매
[서울=뉴시스] 몬스타엑스 아이엠. 2021.02.19. (사진 =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그룹 활동을 하면서 틈틈이 오랜 시간 동안 곡 작업을 했었는데, 몬스타엑스 팀의 색깔과 정반대 되는 음악이라 걱정도 조금 되고 설레기도 해요. 많은 분들이 편하게 즐겨 들어주셨으면 좋겠어요."

그룹 '몬스타엑스' 멤버 아이엠(I.M·임창균)이 데뷔 6년 만에 첫 솔로 앨범을 발매했다.

19일 오후 2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솔로 디지털 미니앨범 '듀얼리티'(DUALITY·이중성)를 공개했다. 치열한 내면의 고백과 내면의 이중성을 진솔하게 풀어냈다.

아이엠은 이날 소속사 스타쉽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의도를 하지 않아도 직접 작업하다 보니 어딘가 모르게 나만의 색깔이 묻어나는 것 같아 조금은 반영되는 것 같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은 '갓 댐(God Damn)'아다. 아이엠의 중저음 래핑이 인상적이다. 행복하지 않지만 행복하다고 말할 수밖에 없는 감정을 담은 힙합 트랙이다. 멜로디를 부각시킨 트렌디한 사운드와 방황 속에서도 희망을 찾는 감성적인 가사가 '반전의 분위기'를 안긴다.

곡 작업은 데뷔 이후 꾸준히 하고 있었다. 이번 앨범 전체적인 구성과 준비를 시작한 지는 2년가량 됐다. 아이엠은 "썼다 지웠다 여러 번 반복했고 수록된 곡들을 통틀어서 잘 어울리는 단어가 '이중성'인 것 같았다"고 설명했다.

몬스타엑스 다른 멤버들이 노래 모니터를 해줬다, 특히 주헌은 중독성이 있다며 가끔 따라서 불러 주기도 했다. 아이엠은 "격려도 많이 해줬어요. 형원이 형이 뮤비 촬영 날 영하의 날씨였는데 스태프들과 저를 위해 깜짝 선물로 커피차도 보내줬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몬스타엑스 아이엠. 2021.02.19. (사진 =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

이와 함께 앨범에는 감정의 기복을 노래한 수록곡 '하울링(Howlin)', 과거에 얽매이지 않고 지워버리자는 '번(Burn)', 순간 순간 찾아오는 행복함에 대한 마지막 이야기를 담은 '해피 투 다이(Happy to die)', 나를 사랑했던 그대에게 보내는 한편의 시와 같은 '시든 꽃(Flower-ed)' 등 아이엠의 내면을 반영한 곡들이 실렸다.

앨범에 실린 5곡 중 '갓 댐'을 타이틀곡으로 선정한 이유에 관해 "나를 가장 잘 표현하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행복하지 않지만 행복하다고 말할 수밖에 없는 나에게 거짓말을 할 수밖에 없는 감정을 담아 앨범이 말하고자 하는 반전의 분위기를 전달하기에 충분 한 것 같았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2015년 데뷔, 강렬한 무대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발매한 첫 영어앨범은 미국 빌보드 메인앨범 차트 '빌보드200'에서 5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하지만 몬스타엑스의 커다란 성공 뒤엔 안타까운 일이 있었다. 세계에 코로나19가 강타한 것이다.

"지난 한 해 예상치 못했던 갑작스러운 코로나19 사태로 시작된 물리적 거리두기로 인해 팬들을 직접 대면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큰 것 같아요. 올해는 코로나로부터 안정화된다면 몬베베(몬스타엑스 팬덤)들과 함께 공연도 하고 싶고 직접 손도 잡아주고 싶어요."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