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놓치지 마세요" 끝자락 코스모스 여기서 만나자

입력 2020.10.21. 18:36 댓글 1개
사랑방뉴스룸 추천 코스모스 명소
사진=이미지투데이

핑크뮬리에 앞서 가을을 분홍으로 수놓았던 꽃이 있다. 어디서든 흔히 볼 수 있었던 탓에 귀히 여겨지지 않았을 뿐이다. 하지만 핑크뮬리가 환경에 유해할 수 있다는 소식들이 전해지면서 태도가 반전을 맞았다.

흔한 탓에 굽어 살피지 못했던 코스모스가 10월 이맘때 만개하고 있다. 선명한 분홍빛에 가을 들녘이 반짝이고 있다. 

이번 주말은 핑크뮬리보다 선명하고 아기자기한 분홍빛으로 채워보는건 어떨까. 사랑방뉴스룸이 코스모스로 이름난 지역 명소들을 소개한다.


#1. 청산도 봄의왈츠 세트장

사진 블로그=samchi92 

전남도 대표 슬로시티로 꼽히는 청산도. 갖은 영화나 드라마의 배경이 돼온 이곳이 가을을 맞았다. 분홍빛 넘실거리는 청산도의 코스모스들은 드라마 '봄의왈츠' 세트장을 중심으로 만개했다.

사진 블로그=samchi92 

세트장을 지나 당리고개로 향하는 야트막한 길에도 코스모스가 만개해있다. 도락리와 도청리로 이어지는 길목마다 코스모스가 수놓아져있다. 

사진 블로그=samchi92 

느리게 걷기와 가장 맞닿아있는 청산도. 싸목싸목 걸으며 지천에 널린 분홍빛과 바다의 푸르름을 함께 감상해보는건 어떨까.


#2. 구례 서시천


사진=블로그 dlquf1213

야트막한 개울을 배경으로 무리지은 코스모스. 생각만해도 장관인 상상들이 구례 서시천에서는 현실이다. 오로지 만개한 코스모스들만으로 장관을 이룬 이 곳이 온몸으로 가을을 맞고있다.


사진=블로그 dlquf1213

서시천의 코스모스들은 서시 교에서부터 구만 교까지 약 15Km 거리 사이에 조성됐다. 천변을 중심으로 만개한 코스모스들은 강물과 함께 한폭의 그림을 그려낸다. 


사진=블로그 starofmemory

수면위로 비치는 쪽빛 하늘과 가로수로 심어진 메타세쿼이아, 분홍빛 코스모스들이 삼박자를 이루는 서시천. 호젓한 주말을 꽃과 함께 마무리하고 싶다면 이 곳이 제격이다.


#3. 장성 황룡강

사진= 블로그 ksn1665

해바라기로 본디 유명한 장성 황룡강 친수공원. 해바라기는 물론 다양한 초본들이 함께 심어진 이 곳은 코스모스 또한 유명하다.


사진=블로그 kim3536k

황룡강의 코스모스는 그 어느곳보다 빼곡한 분홍빛을 자랑한다. 빽빽이 심어진 틈을 비집고 감히 들어가기 머뭇거려질 정도다.


사진=블로그 kim3536k

만발한 코스모스에 지쳤다면 주변에 심어진 색다른 꽃들은 어떨까. 해바라기와 핑크뮬리, 팜파스 그라스 등 다양한 가을 꽃들이 기다리고 있다. 이영주기자 lyj2578@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