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강지환, 족쇄 완전히 벗었다

입력 2010.09.15. 07:00 댓글 0개



탤런트 강지환(33)이 전 매니지먼트사인 잠보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분쟁을 끝냈다.

강지환의 매니지먼트사 에스플러스 엔터테인먼트는 14일 “강지환과 전 소속사인 잠보엔터테인먼트가 그간 상호간의 오해와 의견 대립으로 인한 법적 공방을 뒤로하고 합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강지환은 지난해 12월 잠보엔터테인먼트에게 계약 해지를 통보하고 에스플러스엔터테인먼트와 계약, 중복계약 소송에 휘말리며 활동에 차질을 빚어왔다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