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김민아 "서장훈에게 사과하고 싶어 '아는 형님' 출연"

입력 2020.06.05. 20:18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사진=JTBC '아는형님'

[서울=뉴시스]이수민 인턴 기자 =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김민아가 '아는 형님'에 꼭 출연하고 싶었던 이유를 전했다.

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과거 뉴스에서, 현재 예능에서 큰 활약을 하고 있는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세 사람은 똑 부러지는 말솜씨는 물론, 허당미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 큰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형님들과 조금씩 얽혀있는 과거 인연을 밝혔다. 특히 안현모는 김영철과의 의외의 관계를 공개해 '형님학교'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김민아는 “서장훈에게 사과하러 '아는 형님'에 나오고 싶었다”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최근 김민아는 '욕쟁이 캐릭터'에 대한 고민을 안고, KBS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다. 당시 '어떤 욕이든 한 번 해보라'라는 MC들의 말에, 김만아는 조절을 잘 하지 못하고 욕을 뱉어 서장훈을 당황 시켰던 것.

이날 형님학교에서 서장훈을 다시 만나게 된 김민아는 "당시 서장훈은 웃으며 연신 '괜찮다'고 말했지만, 그래도 제대로 꼭 이야기 하고 싶었다"라며 진심을 담은 사과를 전했다.

'예능 대세' 김민아와 형님들의 케미 넘치는 형님학교는 6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lsm9310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