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

[TV북마크] ‘악인전’ 송가인, 김요한 가창 실력 극찬…‘귀호강 보이스’

입력 2020.05.04. 15:13 댓글 0개

‘악인전’ 김요한이 이상민에 이어 송가인에게 까지 칭찬세례를 받았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2TV '악(樂)인전'에서 김요한은 김숙, 이주빈과 함께 레전드 송가인을 만나 첫 수업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요한은 김숙, 이주빈과 함께 ‘상마에’ 이상민과 ‘레전드’ 송가인의 뉴트로 콜라보레이션을 위해 필요한 구음내기 레슨을 받았다. 레전드 송가인은 비트에 맞춰 자유자재로 소리를 내는 것은 물론 새로운 콜라보레이션에 흥이 난 듯 명불허전 보이스로 김요한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어 김요한은 상마에 이상민이 “사람들이 네 숨소리를 좋아해”라는 말에 쑥스럽지만 개성 넘치는 구음을 들려주었으나, ‘아하하’에서 ‘아하’가 편집된 숨소리는 19금으로 들려 스튜디오에 있는 모든 사람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놀란 김요한은 귀까지 빨개지며 편집 요청을 하는 등 수습에 나섰지만 모두 편집된 소리가 좋다고 해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김요한은 구음에 이어 매력적인 보이스로 노랠 소화해 송가인의 탄성과 함께 물개박수를 받았으며, 이상민으로부터는 “요한이가 잘 어울리는 노래를 만나면 목소리가 괜찮게 나올 것 같다.”며 목소리를 발견했다는 극찬을 받았다.

특히 첫 수업 전부터 이상민의 무한 애정을 받았던 음악 늦둥이 김요한은 이상민과 송가인의 특급 칭찬으로 음악 보석으로 떠오르며 앞으로 보여줄 음악적 잠재력에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뿐만 아니라 김요한은 함께하는 음악 늦둥이 김숙, 이주빈과의 찰떡 같은 케미로 앞으로 악인전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한편,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