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난대 자생버섯 사진으로 만나보세요"

입력 2019.12.02. 14:54 수정 2019.12.02. 14:54 댓글 0개
완도수목원, 내년 1월까지 46종 전시
완도수목원은 2020년 1월말까지 난대지역 자생 버섯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전남도제공

완도수목원이 내년 1월말까지 난대지역 자생버섯 사진전시회를 개최한다.

2일 완도수목원에 따르면 이번 전시회는 조사를 통해 수집한 자생버섯 40개 과 74속 143종 가운데 노랑망태버섯 등 난대지역에 자생하는 46종의 야생 버섯 사진을 만날 수 있다.

2014년부터 수목원의 자생버섯 조사를 시작해 달걀버섯 등 194종을 발견한 완도수목원은 이 가운데 가는대남방그물버섯을 포함해 100종을 선별, 2016년 12월 '완도수목원의 자생버섯' 책자를 발간했다.

이어 지난해부터 장마철을 전후로 계곡부를 중심으로 자생하는 버섯을 조사 및 채집한 결과 61개 과 123속 277종의 자생버섯을 찾았다. 이 가운데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46종의 버섯 사진을 산림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전시하고 있다.

정문조 완도수목원장은 "버섯 사진 전시 외에도 채집된 자생버섯의 동결건조 표본을 제작해 다양한 활용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완도수목원은 2019년 자생식물 사진전을 비롯해 동백꽃 사진전, 자생식물 표본, 식물 세밀화, 딱정벌레 표본 등 전시회를 통해 난대수목원으로서 학술적 가치와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