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청

수제돈까스 먹으러 이곳으로 오라! "오로라 양식"

입력 2019.10.21. 11:49 댓글 1개

안녕하세요~오늘은 제가 불로동에 있는 퓨전 양식집인 오로라 양식에 다녀왔어요!!

이번에는 오로라 양식을 탄생시키고, 이쁘게 잘 키워서 점점 확장하며 오로라 양식을 널리 알리고 계시는 오로라 양식의 엄마! 오라라 양식 사장님을 만나뵈고 왔어요!!

오로라 양식 사장님과 어떤 내용을 주고 받았는지 한번 보시죠!!

Q1. 오로라 양식은?

오로라 양식은 남녀노소 나이불문하고 즐길 수 있는 수제 경양식 돈까스, 파스타, 오므라이스를 판매하는 퓨전양식 & 캐주얼 식당이에요~

저희 오로라 양식에 방문하시는 손님들은 젊은 20대 청년들 부터 조금 나이 드신 70대까지로 정말 나이대가 광범위해요!!

Q2. 다른 먹거리도 있는데 왜 수제 돈까스인가요?

옛날 먹었던 돈까스의 맛을 지금 젊은 청년들 한테도 알려주고싶었어요.

아마 아시는 분들은 아실거에요! 옛날에 돈까스집에 가서 돈까스를 시키면 조금 있다가 크림스프가 나오고, 크림스프를 다 먹을 때쯤, 방금 튀겨내서 따뜻하고, 수제로 만들어서 고기에 육즙이 ​ 풍성한 돈까스를..

이런 돈까스를 먹을 수 있는 곳이 몇년 전까지만해도 유생촌과 히든돈까스였는데 유생촌은 돈까스 뷔페로 변했고, 히든 돈까스는 사장님의 건강상 이유로 더 이상 하지않아서 느낄 수 없게 되버렸어요.

남녀노소, 나이불문하고 즐길 수 있고 옛 추억을 회상하며 먹을 수 있는 수제돈까스를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했어요~

Q3. 가게 이름을 오로라 양식으로 짓게된 이유는?

오로라 양식이라고 짓게 된 이유는 처음에 가게 인테리어를 할 때, 가게의 벽면이 흰색이여서 빔프로젝트를 설치해서 오로라사진을 벽면에 비춰야겠다. 라고 생각했었어요!

그런데, 생각했던거 보다 복잡하고, 여건이 안되더라구요..ㅠㅠ

그래서 빔프로젝트를 설치해서 오로라 사진을 벽에 비추는건 하지못하게됐는데, 오로라 양식이라는 상호보다 더 좋은 상호가 생각안나더라구요.

​그래서 오로라를 다른 내용으로 스토리텔링을 해보자라고 생각했고, 그러다가 나온게 "오! 로라 (O! rora)" 여기로 오라! 

손님들이 여기로 오라! 그래서 오로라 양식이 탄생하게되었답니다.

Q4. 오로라 양식을 이 공간에 오픈하게 된 이유는?

오로라양식은 1호점 충장점이랑 2호점 상무점이 있어요~충장점은 충장로 보단 불로동에 더 가까워요~

우선 1호점을 이곳에 오픈하게 된 이유는 저희 식당의 타겟은 젊은 20대 여성 또는 커플들이였어요~ 그래서 옷가게가 많아 젊은 여성들이 많이 다니는 충장로 같은 불로동에 자리를 하게되었어요~

2호점인 상무점은 1호점에서 부족한 점들을 보완하여 위치를 선정했어요~1호점인 충장점은 시내 안에 위치하다보니, 주차공간과 매장크기가 크지않아서 가족단위 손님들과 단체손님들을 받을 수 없었어요.

그래서 2호점인 상무점에는 주자공간과 단체석과 가족석을 마련하여 조금 더 편하게 식사하실 수 있게 보완을 했어요.

Q5. 오로라 양식만의 시그니쳐 메뉴는?

솔직하게 말하면 다 맛있어요!! 그래도 시그니쳐 메뉴를 고르자면, 수제 경양식 돈까스와 오므라이스에요~

돈까스가 메인이기도 하고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메뉴라서 저희의 시그니쳐 메뉴라고 할 수 있죠!

그리고 저희가게 돈까스 소스는 매일 아침마다 오로라양식만의 소스를 만들어서 다른 가게에서 맛 볼 수 없는 소스의 맛을 느낄 수 있어요!

Q6. 오로라 양식의 앞으로 계획은?

모든 사장님들의 꿈이라고 할 수 있죠! 앞으로 오로라 양식이 광주를 대표하는 경양식 돈까스집이 되는 것이 제 목표에요!!

광주 뿐만 아니라 다른 지역에도 널리 알려져 체인점을 늘렸으면 좋겠어요!

​Q7. 오로라 양식에 오시는 손님들께 하고싶은 말은?

항상 감사하고 여러분께서 기억하시는 추억의 돈까스 맛을 선보이겠습니다! 광주의 수제돈까스 먹으러 이곳으로 오라! 오로라양식에서 추억의 돈까스 맛을 느껴보세요~ㅎ

오로라양식- 광주광역시 동구 서석로7번길 12-12

상무지구 오로라양식-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