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예술의 거리에서 우리아이 문화감성 꽃피워요

입력 2019.10.21. 08:37 수정 2019.10.21. 08:37 댓글 0개
동구, 미로센터 중심 어린이 체험 운영
연령대 맞춤 놀이 중심 문화·예술 교육
21일 광주 동구는 예술의거리 미로센터에서 영·유아 및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미로스쿨 '예술가, 나야 나!'를 운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광주 동구가 예술의거리 미로센터에서 영·유아 및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미로스쿨 '예술가, 나야 나!'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에 선정돼 문화적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 문화자원 및 인력을 활용한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개발과 광주형 문화예술교육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각 프로그램은 연령대에 맞는 놀이중심의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으로 채워진다. 특히 '화산이 만든 서석대 꾸미기',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변 조각품 따라 만들기' 등 지역의 생태·문화자원을 활용한 맞춤형 체험교육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영·유아를 대상으로 하는 교육프로그램은 22일부터 11월 5일까지 매주 화·수요일에 진행되며, 초등학생 대상 교육프로그램은 오는 27일부터 11월 24일까지 매주 일요일에 각 5회씩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23일까지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임택 동구청장은 "주민들의 문화예술수요를 충족시키고자 새로운 문화예술플랫폼인 미로센터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범운영 중이다"면서 "어린이들의 감수성과 재능을 키울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에 학부모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 이영주기자 lyj2578@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