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국립광주국악원 유치 본격 행보

입력 2019.10.09. 18:21 수정 2019.10.09. 18:22 댓글 0개
'국립광주국악원 유치 협의체'
시민 공감대 형성, 범시민서명운동 나서
교수, 민간단체장, 지역 국악인 등 참여

광주시가 국립광주국악원 유치 행보에 본격 나섰다.

광주시는 '국립광주국악원 유치 협의체'를 중심으로 시민공감대 형성을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하기로하는 등 붐조성에 나설예정이다.

협의체는 앞으로 국립광주국악원 건립 필요성에 대한 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다양한 홍보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지난해 한양대 김영운 교수 등이 참여한 가운데 국립광주국악원 유치를 위한 자문회의를 개최했으며 중앙부처, 국립국악원, 국회 방문 등 활동을 통해 올해 국립국악원 소속 국악원 건립 타당성 검토 기준 마련 연구 용역비 2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국립광주국악원 건립은 민선 7기 공약으로 '국립광주국악원 유치 협의체'는 지난 4월 출범했다. 협의체에는 안숙선, 김성녀, 유영애, 한상일 선생 등 국악인부터 고려대, 한양대, 경인교육대, 한국교원대, 전남대 등 국악 관련학과 교수, 광주국악협회, 임방울국악진흥회, 지역 언론인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20여 명으로 구성됐다.

협의체는 출범 이후 국립광주국악원 건립 관련 의견을 제시하고 범시민서명운동에 참여하는 등 활동을 해왔으며, 8일에는 광주에서 모여 첫 회의를 개최하고 구체적인 활동 계획을 논의했다.

박향 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광주는 명실상부 국악의 텃밭으로 인정받는 도시로, 사람 중심형 국악원의 새 모델 구축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적임지다"며 "국립광주국악원 유치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혜진기자 hj@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