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호텔 델루나' 시청률 전선 이상없다···1위

입력 2019.08.18. 12:09 댓글 0개
tvN 주말드라마 '호텔델루나' 제11회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tvN 주말드라마 '호텔 델루나'가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올랐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7일 밤 9시에 방송한 '호텔 델루나' 제11회는 유료가입가구 기준 전국시청률 8.6%를 기록했다. 지난주보다 1.4%포인트 하락했다.

그래도 '호텔 델루나'는 지상파 포함,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는 '장만월'(이지은)에게 '구찬성'(여진구)을 잃을 수 있다는 두려움이 생기며 월령수가 낙화했다. 찬성의 집에서 찬성을 기다리던 만월 앞에 '넷째 마고신'(서이숙)이 나타났다. 만월에게 잃을 것이 생겼다는 마고신에게 만월은 꽃이 지는 것 따위는 두렵지 않다고 맞섰다.

꽃을 피운 자를 잃으면서 두려움을 갖게 됐을 때 월령수 꽃이 진다는 마고신의 말에, 만월은 자신의 소멸이 아닌 찬성을 잃는 것이 두려움이란 사실을 깨달으면서 월령수 꽃이 떨어졌다.

마지막 장면에서 찬성이 연쇄살인범 '설지원'(이다윗)을 만나면서 긴장을 높였다.

suejeeq@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