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수 여문문화의 거리서 '썸머 樂페스티벌'

입력 2019.08.14. 15:43 댓글 0개
통기타·락밴드 공연, 프리마켓, 물총싸움, 낚시놀이 등
【여수=뉴시스】박상수 기자 = 오는 24일 오후 전남 여수시 여문문화의 거리에서 열리는 '썸머 樂페스티벌' 포스터. 2019.08.14. (사진=여수시 제공) photo@newsis.com

【여수=뉴시스】 박상수 기자 = 전남 여수시는 여름밤 락밴드 공연을 즐길수 있는 '썸머 樂페스티벌'이 오는 24일 오후 4시부터 여수 여문문화의 거리에서 열린다고 14일 밝혔다.

'썸머 樂페스티벌'은 엠존, 무음밴드. 톰밴드, 밴드 죠, 해인밴드, 콩코드유니버스, 헤비게이지 등 전국의 수준급 밴드가 참여해 낭만과 감동을 선사한다.

특히 올 해에는 '그댄 봄비를 무척 좋아하나요'를 불러 많은 인기를 얻은 배따라기 양현경 씨의 무대가 마련된다.

또 현장에는 수공예품과 간식 등을 판매하는 프리마켓이 열리고, 캘리그라피와 비눗방울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진행된다.

워터그라운드에서 펼쳐지는 물총싸움, 낚시놀이 등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 중 하나다.

프리마켓 판매자들이 기부한 물품으로 구성된 기부럭키박스도 눈길을 끈다. 판매 수익금은 지역 복지시설 등에 기부한다고 한다.

최동호 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여문지역의 랜드마크인 樂페스티벌에 오셔서 신나는 공연에 흠뻑 빠져 시원한 여름날의 추억을 함께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parks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