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멀리 갈 필요 있나요" ACC 야외물놀이장 인기 몰이

입력 2019.07.21. 11:11 수정 2019.07.21. 11:11 댓글 0개
개장 10일만에 4천여명 다녀가
사진=광주시 제공

광주시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마련한 ‘전당문화광장 물놀이장’이 다양한 즐길거리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지난 9일 개장한 문화전당 야외물놀이장은 10일만인 18일 현재 4천여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초등학교 방학이 시작되는 이달 말부터는 더 많은 시민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화전당 야외물놀이장은 지난해 광주시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간 공동협력사업으로 시작해 올해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물놀이장을 찾은 어린이와 보호자들은 올해 추가 설치한 미니슬라이드와 에어풀 등 지난해보다 늘어난 시설과 짜임새 있는 운영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시민들은 “도심 야외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어 좋고 전당 내 어린이문화원, 라이브러리파크 등 내부도 둘러볼 수 있는 유익한 기회였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올해는 유치원, 초등학교, 스포츠클럽 체험학습장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광주 대표 물놀이 축제로 자리잡은 전당 물놀이장은 인터넷 맘카페에 입소문이 퍼져 주말에는 아침 일찍부터 가족텐트를 치는 등 피크닉 공간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어 총 방문객이 2만여 명을 넘어 설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문화전당에서는 미디어월에 수영대회 경기를 중계하고 있다. 워터슬라이드 옆에는 수영대회 홍보 현수막을 걸고 수리달이 조형물을 전시해 대회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있다.

공공미술프로젝트 ‘물고기의 꿈’ 등 다양한 전시 공연이 열리고 주말에는 수영대회에 맞춰 매주 토요일 프린지페스티벌 개최와 인근 대인예술예시장에서도 즐길거리도 제공되고 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