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닭띠, 왕따가 나을 때도 있다

입력 2018.12.07. 00:01 수정 2018.12.07. 06:53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8년 12월7일 금요일 (음력 11월1일 계유)

▶쥐띠

1, 3, 8, 11월생은 상담이나 거래가 유리하게 전개되는 날이다. 만나는 사람마다 내게 이익을 준다. 그러나 긴장을 늦추면 좋은 기회를 놓칠 수 있으니 긴장을 풀지 말고 착실하게 나아가라. 사업가는 새로운 일을 시작해도 좋은 시기.

▶소띠

2, 4, 7, 9월생은 허황한 꿈을 버려야 사업이 탄탄하게 유지되겠다. 지금 내실을 기하고, 작은 이익도 소홀히 하지 않아야 내게 유리함을 알라. ㄴ, ㅅ, ㅇ 성씨 직장인은 건강 체크를 꼭 할 것.

▶범띠

3, 6, 7, 10월생은 애정 문제로 넋두리하며 이성을 쫓아다닐 때가 아니다. 벌여놓은 일이 실적을 내도록 힘써야 할 때다. 어깨는 점점 무거워지는데 갖고 싶은 것을 다 가지려다가 애정도, 사업도 실패를 거듭할 수 있다. 마음을 추스르라. 사고 조심.

▶토끼띠

4, 5, 7, 8월생은 남의 말에 풍선처럼 마음이 부풀어 이 궁리, 저 궁리하는 격. 그렇지만 남, 서쪽 ㅁ, ㅂ 성씨만을 의지해야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다른 사람 말은 그냥 흘려들으라. ㅂ, ㅈ, ㅎ 성씨는 매매 건이 성사할 수.

▶용띠

ㅂ, ㅅ, ㅎ 성씨는 나름대로 문제를 하나, 둘 청산해도 해결이 안 되는 격. 물새가 적을 피할 방법은 진실과 지혜 그리고 인내다. 쥐, 토끼, 말띠 도움으로 순간을 모면해도 길게 볼 때는 오히려 해가 될 듯. 1, 3, 9, 10월생은 변동 수 있다.

▶뱀띠

3, 4, 5, 6월생은 남, 서쪽에 있는 사람으로부터 도움을 받겠다. 그곳 ㅅ, ㅈ 성씨를 존경함으로써 큰 것을 얻는다. 파란색이 길하다. ㄱ, ㅇ, ㅎ 성씨는 물건을 버리지 말라. 후회하게 된다.

▶말띠

2, 4, 7, 10월생은 불의를 보고 참지 못하는 성품은 찬사를 받을 만하나 개인적으로는 매사 손해만 보게 된다. 다른 사람 사정을 봐주는 것도 적당 선에서 할 것. ㅂ, ㅈ, ㅎ 성씨는 생각은 크지만 행동이 작아지니 반성하자.

▶양띠

1, 3, 6, 8월생은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용기는 좋으나 남의 것을 모방하는 것은 삼가라. 처음에는 성과가 있는 듯해도 결국 뒤처진다. ㄱ, ㅊ, ㅎ 성씨는 급히 서두르다 보면 허점이 노출될 수 있으니 확고하게 계획을 세워 추진할 것.

▶원숭이띠

1, 2, 5, 9월생은 다른 일에 신경 쓰지 말고 내 일에 열중할 때다. 인정에 끌리다가 울상이 될 듯. ㄱ, ㅈ, ㅎ 성씨는 단계적으로 추진해온 일에 성과가 나타나 기쁜 하루가 되겠구나. 서북쪽 사람이 내게 도움을 주려고 하니 거절하지 말라.

▶닭띠

1, 2, 3, 6월생은 친구와 동업하거나 보증을 서주지 말라. 처음에는 우정으로 시작해도 결국 홀로 채무도 짊어지고, 친구도 잃게 된다. ㄴ, ㅅ, ㅇ 성씨는 사업에도 지치고, 사랑에도 지친 마음을 잡을 길이 없구나. 이럴수록 더욱 자신감이 필요하다.

▶개띠

2, 4, 7, 11월생은 아무리 바쁘더라도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이 좋겠다. 애정운이 길한 날이니 내 어떤 말도 상대에게 통할 듯. 잘 활용하는 하루로 삼으라. ㄴ, ㅇ, ㅈ 성씨는 생기가 넘치고 컨디션이 좋은 시기.

▶돼지띠

2, 10, 12월생은 부모가 반대하는 결혼을 했으나 결국 혼자 살아가야 하는 신세가 됐구나. 여성 중 생일이 홀수라면 홀로서기에 힘들어 병까지 들 수 있으니 각별히 건강에 신경 쓰라. 짝수라면 뛸수록 한층 힘이 날 듯.

구삼원 원장 02-959-8493, 010-5584-9393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