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실감백배' VR체험으로 이순신과 만나자

입력 2018.11.07. 10:53 수정 2018.11.10. 06:19 댓글 0개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해남 명량대첩 전시관 VR 체험존 운영
【무안=뉴시스】배상현 기자 = 7일 명량대첩 VR 체험존 '그날, 이순신을 만나다' 체험하는 관람객 모습. 2018.11.07 (사진=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제공) praxis@newsis.com

【무안=뉴시스】배상현 기자 = 울돌목의 거친 해류를 이용해 왜군을 완파한 이순신 장군의 명량해전을 가상현실(VR)로 즐길 수 있게 됐다.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오창렬, 이하 ‘진흥원’)은 해남 명량대첩 해전사 기념전시관 3층에 명량해전을 가상현실로 체험하는 VR 체험존 ‘그날, 이순신을 만나다’를 구축하고 이를 상시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전시관 입장권을 구매하면 체험존은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한 번에 최대 4명까지 동시 탑승이 가능하다.

VR헤드셋을 머리에 착용하고 와이어로 연결된 시뮬레이션용 기계장치에 탑승하면 13척의 배로 133척의 왜선을 물리친 명량해전의 역사적 현장을 실감나게 즐길 수 있다.

오창렬 진흥원장은 “이순신 장군의 명량해전 속으로 들어가 그 순간을 직접 경험한다는 점에서 해남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며, “이번 VR 체험존과 같이 지역 문화·관광 자원의 첨단 디지털화를 통해 지역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더욱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VR 체험존 ‘그날, 이순신을 만나다’는 전남도와 해남군이 지원하는 ‘이순신 문화자원 선양 및 활용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주)날다팩토리(대표 지동익)와 (주)클릭트(대표 정덕영)가 공동개발·구축했다.

praxi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