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

'나성범 역전투런포' NC, 스윕 4연승…KIA 5연패 수모

입력 2018.07.12. 21:25 수정 2018.07.12. 21:26 댓글 0개

NC 다이노스가 스윕과 함께 4연승을 거두며 전반기를 마쳤다. 

NC는 12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8신한은행 MYCAR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선발 이재학의 호투와 나성범의 역전 투런포를 앞세워 4-3으로 승리했다. 3연전을 모두 쓸어담고 4연승을 달렸다. KIA는 5연패의 수모를 당했다. 

KIA가 2회 좋은 흐름을 끊었다. 최형우의 중전안타, 1사후 류승현의 우익수 옆 2루타, 박준태의 사구로 만루기회를 잡았다. 김민식이 우익수 앞으로 굴러가는 적시타를 날려 선제점을 뽑았다. 그러나 김선빈이 2루수 앞 병살로 물러났다. 

NC는 한 방으로 가볍게 경기를 뒤집었다. 2회말 1사후 이원재가 우월솔로포를 가동해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3회에서는 2사2루에서 나성범이 우중월 투런포를 터트려 3-1 리드를 잡았다. 

KIA는 6회초 1사후 최형우가 우월솔로포를 터트려 한 점차로 따라붙었다. 그러자 NC는 6회말 나성범 우전안타, 최준석 볼넷과 희생번트에 이어 이원재가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날려 4-2로 한 걸음 달아났다.

KIA는 8회초 이명기 번트안타, 최원준 좌중간 2루타로 마지막 기회를 만들었다. 안치홍의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한 점을 얻는데 그쳤다. 이어진 1사 1,2루에서 유민상의 2루 병살타가 나오며 또 다시 맥을 끊었다. 

NC 이재학은 6회까지 7피안타 1사구 5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하고 3승째를 따냈다. 뒤를 이은 유원상이 1실점했으나 김진성이 불을 잘 껐다. 9회는 이민호가 등판해 1사2루 위기를 딛고 한 점차를 지켰다. 

KIA 선발 임기영은 5이닝 5피안타 1볼넷 4탈삼진 4실점했다. 피홈런 2방이 뼈아팠고 위기에서 추가실점했다. 김윤동과 임기준이 뒤를 이었지만 타선이 한 점차를 극복하지 못했다.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
타이거즈 경기일정
KT 로고KT KIA 로고KIA
챔피언스필드 07.21 (토) 18:00
팀순위
종합 순위 표
순위 팀명 경기 승률 승차
1 두산 90 60 0 30 0.667 -
2 한화 93 54 0 39 0.581 7.5
3 SK 90 51 1 38 0.573 8.5
4 LG 93 51 1 41 0.554 10
5 넥센 95 46 0 49 0.484 16.5
6 KIA 89 42 0 47 0.472 17.5
7 삼성 94 41 2 51 0.446 20
8 롯데 90 38 2 50 0.432 21
9 KT 91 37 2 52 0.416 22.5
10 NC 93 35 0 58 0.376 2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