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KIA 첫 시범경기, 3월14일 광주에서 '롯데전'

입력 2020.02.02. 15:26 수정 2020.02.02. 15:39 댓글 1개
내달 14~24일 11일간
전 경기 오후 1시 편성
지난해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1회말 무사 1루 상황 KIA 1루주자 박찬호가 2루 도루에 성공하고 있다. 뉴시스

KIA 타이거즈 시범경기 일정이 나왔다.

KBO(총재 정운찬)는 최근 2020년 KBO 리그 시범경기 일정을 확정했다.

올해 시범경기는 3월 14일부터 24일까지 11일간 열린다. 각 팀 별로 5개팀과 2차전씩 10경기, 총 50경기가 치러진다 .

KIA의 여정은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시작한다. 14일 롯데 자이언츠와 시범경기 개막 2연전을 맞붙은 뒤 광주에서 16~17일 LG 트윈스와 대결한다. 18일 하루 휴식 후 수원으로 떠나 19~20일 kt 위즈전을 치르고, 문학 구장으로 이동해 21~22일 SK 와이번스와 승부한다. 마지막 대결은 광주로 돌아와 23~24일삼성 라이온즈와 치른다.

이밖에 타 구단 개막전은 고척에서 KT-키움, 대전에서 SK-한화, 대구에서 두산-삼성, 창원에서 LG-NC 등 일정이 잡혔다. 이동거리와 그라운드 공사 일정으로 사용 불가능한 구장을 고려해 편성된 것이다. 잠실 구장은 3월 14일~16일, 문학과 수원 구장은 3월 14일~18일, 사직 구장은 전 경기 동안 사용이 불가능하다. 시범경기는 전 경기 오후 1시에 열리며, 연장전과 더블헤더는 실시하지 않고 취소된 경기는 재편성되지 않는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