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에어컨 과열 추정 화재로 잠실 아파트 살던 일가족 3명 중태

입력 2018.08.10. 20:25 댓글 0개
1~2도 화상 입어…의식 찾지 못해
큰 딸은 베란다 통해 외부로 탈출
"장시간 가동 에어컨서 발화 추정"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8일 오전 3시31분께 서울 송파구 잠실동의 아파트 1층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일가족 3명이 중태에 빠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불로 안방에서 잠을 자던 부부 이모(50)씨와 최모(43·여)씨, 거실에서 자고 있던 아들 이모(15)군이 의식을 잃은 채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들은 전신에도 1~2도 화상을 입은 상태였으며 호흡과 맥박은 있지만 연기를 많이 들이마셔 현재까지 의식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베란다와 가까운 방에서 잠을 자던 큰 딸은 베란다를 통해 건물 외부로 빠져나와 다치지 않았다. 화재로 아파트 일부와 가전제품 등이 불에 타면서 35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도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큰 딸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며 불은 발생 45분 만인 오전 4시16분께 꺼졌다. 소방차 32대와 소방대원 106명이 투입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집안 거실에서 오랜 시간 가동된 스탠드형 에어컨이 과열되면서 불이 나기 시작한 것으로 보고 합동감식 등을 통해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s.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