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16년만의 농구월드컵' 男대표팀…세계 무대 도전장

입력 2014.08.26. 13:36 댓글 0개

한국 남자농구가 16년 만에 세계 무대에 도전장을 내민다.

유재학 감독이 이끄는 남자 농구대표팀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14일까지 스페인에서 열리는 국제농구연맹(FIBA) 농구월드컵에 참가한다.

한국 농구가 세계선수권대회인 농구월드컵에 나가는 것은 1998년 그리스에서 개최된 제13회 대회 이후 처음이다.

한동안 세계대회와 인연을 맺지 못했던 한국은 지난해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이란, 필리핀에 이어 3위를 차지하며 16년 만에 월드컵 무대를 밟게 됐다.

총 24개국이 출전하는 이번 월드컵에서 한국(31위)은 리투아니아(4위), 호주(9위), 슬로베니아(13위), 앙골라(15위), 멕시코(24위)와 함께 D조에 속했다.

객관적인 전력상 최약체로 평가받고 있는 한국은 1승도 쉽지 않은 상황이다. 가장 최근 참가했던 그리스 대회에서도 한국은 5전 전패를 당하며 최하위인 16위에 머물렀다.

만약 한국이 이번 대회에서 승전고를 울린다면 1994년 캐나다에서 열렸던 제12회 월드컵 이후 20년 만에 국제대회 승리를 거두게 된다. 한국은 캐나다 대회에서 3승5패를 기록했다.

한국은 조별리그에서 앙골라(8월30일 오후 8시30분), 호주(31일 오후 8시30분), 슬로베니아(9월3일 오전 3시), 리투아니아(4일 오전 3시), 멕시코(5일 오전 0시30분·이상 한국시간)와 차례로 맞붙는다.

이 중 가장 해볼 만한 상대로는 비교적 FIBA랭킹이 낮은 앙골라와 멕시코를 꼽을 수 있다.

1차전 앙골라전에 거는 기대가 크다. 기선 제압의 의미도 있지만 한국은 앙골라를 상대로 실제로 승리를 거둔 경험이 있다.

한국은 지금까지 앙골라와 세 차례 만나 1승2패를 기록했다. 1994년 두 번째 대결에서 75-71로 이겼다. 당시 허재(현 KCC감독)가 27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조별리그 마지막 상대인 멕시코에는 앞서 3전 전패를 당했다. 그러나 마지막 대결이 1968년이었고 패배 당시 일방적으로 밀리는 경기를 펼친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이번 만남에서 충분히 설욕을 노려볼 만하다.

이 외의 팀들과의 상대전적에서는 호주에 1승5패, 슬로베이나에 1패, 리투아니아에 1패씩을 기록 중이다.

쉽지는 않지만 유재학호는 이변을 꿈꾸고 있다.

유 감독은 지난 19일 충북 진천 선수촌에서 열린 결단식에 "한국 농구도 이제 세계무대로 나아가야 한다"며 "1승 내지 2승을 이번 대회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평가전 결과와 전술완성도 등을 보면 유 감독의 목표 달성이 불가능한 이야기도 아니다.

한국은 지난달 뉴질랜드 전지훈련을 다녀온 뒤 국내에서 뉴질랜드, 타이완 등을 상대로 평가전을 가졌다. FIBA랭킹 19위인 강호 뉴질랜드를 상대로 2승3패를 거두며 선전했다.

최종 엔트리 12명을 확정한 뒤 이달 초부터는 진천에서 막바지 담금질을 해온 대표팀은 세계 강호들을 상대할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주장 양동근(모비스)을 중심으로 김선형(SK), 김태술(KCC), 박찬희(KGC인삼공사) 등이 가드진에 포진하고 문태종(LG), 조성민(KT), 허일영(오리온스), 양희종(KGC인삼공사) 등은 내·외곽에서 득점을 노린다.

골밑에서는 김주성(동부), 오세근(상무), 김종규(LG), 이종현(고려대) 등이 신·구 조화를 이룰 예정이다.

24개국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는 6개국씩 4개조(A~D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상위 4개팀이 16강에 올라 토너먼트로 우승국을 가린다.

◇2014 농구월드컵 조 편성

▲ A조 = 브라질, 이집트, 프랑스, 이란, 세르비아, 스페인
▲ B조 = 아르헨티나, 크로아티아, 그리스, 필리핀, 푸에르토리코, 세네갈
▲ C조 = 도미니카공화국, 핀란드, 뉴질랜드, 터키, 우크라이나, 미국
▲ D조 = 한국, 앙골라, 호주, 리투아니아, 슬로베니아, 멕시코

◇한국 조별리그 경기 일정

▲1차전 앙골라(8월30일 오후 8시30분)
▲2차전 호주 (31일 오후 8시30분)
▲3차전 슬로베니아(9월3일 오전 3시)
▲4차전 리투아니아(4일 오전 3시)
▲5차전 멕시코(5일 오전 0시30분)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