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트럼프 "메이의 소프트 브렉시트, 美와의 무역협상 죽일 것"

입력 2018.07.13. 08:27 댓글 0개
트럼프, 英 방문 중 더 선과 인터뷰서 밝혀
트럼프 "메이, 내 얘기 안 듣고 정반대로 가…결과 매우 불행"
【옥스퍼드셔=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부부와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부부가 12일(현지시간) 영국 옥스퍼드셔 블레넘 궁전 앞에서 영국 방문 환영만찬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07.13.

【서울=뉴시스】 이현미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의 소프트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가 미국과의 미래에 있을 무역 협상을 "죽일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영국 타블로이트 신문 더 선과 인터뷰에서 이 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인터뷰에서 메이 총리가 소프트 브렉시트 전략을 선택함으로써 자신의 조언을 무시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나는 그것(브렉시트)을 상당히 다르게 했을 것이다. 테리사 메이 (총리)에게 그것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말했지만, 그녀는 나에게 귀 기울이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정반대 방향으로 갔고 그 결과는 매우 불행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사임한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에 대해선 "훌륭한 총리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특히 EU와의 긴밀한 유대를 유지하려는 그 어떠한 노력도 수익성 있는 미국과의 무역협상을 거의 불가능하게 만들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만약 그들이 그 같은 협상을 한다면, 우리는 영국과 거래하는 대신 EU와 협상하게 되기 때문에 미국과 영국 간 무역협상은 아마도 죽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EU가 수백만명의 이민자들을 허용함으로써 EU 지도자들이 문화와 정체성을 파괴했고, 사디크 칸 런던 시장이 테러범들과 맞서지 않는다고 비난했다.

alway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