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이모작 준비에 분주한 농민들

입력 2018.06.11. 17:27 수정 2018.06.11. 17:31 댓글 0개

막바지 모내기를 앞두고 11일 오후 담양 고서들녘에서 ‘원형 곤포사일리지’작업이 한창이다. 소먹이로 사용될 건초를 서둘러 실어내고 이 곳에 모내기를 하려는 농부의 마음은 바쁘기만 하다. 오세옥기자 dk5325@hanmail.net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회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