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産 삼성전자 프리미엄 냉장고 인기

입력 2018.06.11. 17:10 수정 2018.06.11. 17:13 댓글 0개
혼수·이사철 맞아 ‘패밀리허브’판매량 5배 성장

삼성전자 광주사업장에서 생산되는 프리미엄 냉장고가 혼수·이사철을 맞아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전자는 특히 인공지능과 IoT 기술이 접목된 신개념 가전 ‘패밀리허브’의 국내 판매량이 전년 1~5월 동기 대비 5배 성장했다고 11일 밝혔다.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도어에 탑재된 21.5형 터치 스크린과 빅스비 음성 명령을 통해 보관 중인 식재료 관리, 레시피 추천, 인터넷 쇼핑, 일정 관리, 음악 감상 등 다양한 스마트 기능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업계 최고의 미세 정온 기술과 미슐랭 셰프들의 인사이트를 반영해 만들어진 2018년형 셰프컬렉션도 지난 4월 출시 이후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018년형 셰프컬렉션 신제품은 ‘메탈쿨링’ 을 확대 적용하고 다양한 식재료를 전문적으로 보관해 주는 ‘맞춤보관실’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서충섭기자 zorba85@naver.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