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2018년 정보보호 해커톤 결과...'NOWEEK' 대상 수상

입력 2018.06.04. 12:00 댓글 0개
2차례 평가 거쳐 5개팀 선발...대상은 NOWEEK
수상팀에겐 지원사업 참여 시 혜택 부여 계획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삼성전자, SK텔레콤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사물인터넷보안 문제점 개선을 주제로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2018 정보보호 해커톤'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참가팀들이 구현한 제품에 대해 창의성, 기술성, 사업성, 완성도 등을 기준으로 2차례의 평가를 거쳐 5개팀을 선발했다.

과기정통부 장관상이 수여되는 대상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하여 안전한 인증 및 통신이 가능한 사물인터넷(IoT) 전용 블록체인 플랫폼'을 개발한 'NOWEEK' 팀이 수상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이 수여되는 최우수상은 '위변조, 디도스(DDoS) 공격 등 대응을 위한 블록체인 네트워크 및 인증 기술을 활용한 산업용 사물인터넷(IoT) 보안 솔루션'을 개발한 'P2K' 팀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분산 기술이 적용된 안전한 스마트팜 시스템'을 개발한 'Keeper_OB' 팀이 수상했다.

삼성전자, SK텔레콤 기업상이 수여되는 우수상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영상 데이터 위변조 감지가 가능한 스마트 CCTV 영상 솔루션'을 개발한 'Decipher X' 팀과 '블록체인, 사물인터넷(IoT), 딥러닝 기술 융합을 통한 CCTV 영상정보 유출 방지 솔루션'을 개발한 'Skkrypto' 팀이 수상했다.

한편, 수상팀에게는 정보보호 창업·개발 지원 사업인 'K-Global 시큐리티 스타트업' 프로그램 및 정보보호산업 분야의 다양한 지원사업(입주공간 제공, 정보보호 교육, 창업 컨설팅, R&D기술 이전, 정보보호 전문인력 지원 등)에 참여 시 우선적으로 혜택을 부여할 계획이다.

김정삼 과기정통부 정보보호정책관은 "이번 대회를 통해 발굴된 참신하고 우수한 아이디어가 산업에서 널리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우수 스타트업과 대기업이 실제로 협업·상생할 수 있는 정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sy62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