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최대 30% 할인"…광역알뜰교통카드, 30일 세종서 시범도입

입력 2018.04.16. 15:00 댓글 0개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정부가 최대 30% 할인되는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오는 30일부터 시범 도입한다.

국토교통부는 새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인 '국민교통비 부담 경감을 위한 광역알뜰교통카드 도입'의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오는 30일 세종시에서 시범 도입한다고 16일 밝혔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기존의 환승할인은 유지하면서 월 44회 정기권을 10%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한다. 수도권의 경우, 1회 이용가격으로 최대 5회까지 환승할 수 있다.

정기권 사용자가 대중교통을 타기 위해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만큼 마일리지(이용 실적 점수)를 최대 20% 지급해준다. 10%의 정기권 할인과 함께 최대 30%의 교통비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가령 세종시 첫마을 7단지 아파트에서 사는 주민 A씨가 버스를 타고 공정거래위원회로 출근하는 경우, 먼저 정기권 구매(1150원×44=5만600원)를 통해 10% 할인(월 5060원)을 받을 수 있다.

A씨는 출퇴근(1일 2회) 시 대중교통 이용과 연계한 보행·자전거 이용거리에 대한 마일리지 1㎞ 당 115원을 적립받을 수 있다.

집에서 BRT(간선 급행버스) 정류장까지(1.1㎞) 걸어가면 126.5원이 할인된다. 정류장에서 BRT를 타고 내려서 공정위까지(820m) 걸어가면 94.3원을 추가로 할인받는다.

이날 A씨가 적립한 마일리지는 220.8원으로, 정기권 구매에 따른 혜택(10% 할인, 115원)까지 포함하면 총 335.8원이다.

다만 세종시 시범 카드는 ①단거리용(1150원×44회)과 ②장거리용(1550원×44회), 장·단거리 혼합(①·② 각 22회) 등 총 3가지 유형이 있다. 단거리 요금은 세종 시내의 경우 일반 1200원(교통카드 1150원)이다.

울산 및 전주 시범카드는 ①표준형(1250원×44회) ②도시맞춤형(검토 중) 등 2가지가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시범 사업은 세종시에서 4~7월 진행할 예정이다. 정식 시행은 시스템이 돌아가는 상황에 따라 내년으로 예상한다"며 "울산, 전주는 정기권 도입만 시범적으로 시행한 뒤 내년에 마일리지를 결합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기권 발행은 별도 국가의 재정투입 없이 정기권 금융이자, 미사용 금액 등을 활용해 민간 카드사가 자발적으로 추진한다.

올 상반기 중 세종·울산·전주시에서 정기권 시범 발행을 거쳐 내년부터 정기권 발행을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전국으로 확산해 나갈 예정이다.

개인 위치기반 정보, 이동평균속도로 보행·자전거를 구분해 측정하는 모바일 앱도 별도로 구축해 마일리지를 산정한다.

교통유발부담금 개선, 건강기금 활용, 공공기관 참여 확대 등 추가 마일리지를 제공하는 방안을 발굴하기로 했다.

통합교통시스템을 통해 정기권 구입과 마일리지 적립·이용뿐만 아니라, 기존 대중교통 이동 경로·환승시간, 보행·자전거까지 연계된 최적 맞춤형 이동계획을 새롭게 제공한다.

지난해 한국교통연구원 조사에 따르면, 자가용에서 보행·자전거로 전환 시, 1km당 8552원 경제·환경·사회·보건적 편익이 발생한다.

이날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세종정부청사에서 정기권과 보행·자전거 마일리지 앱 시연행사와 체험단 발대식을 가졌다.

김현미 장관은 "광역알뜰교통카드 제도는 국민의교통비 부담을 낮출 뿐만 아니라, 대중교통·보행·자전거 이용을 장려하고 자연스럽게 승용차 이용을 억제해 우리나라 도시들이 지속 가능한 교통체계로 발전되도록 유도하는 새로운 시도"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시범사업 결과를 토대로 개선사항을 보완해 내년 이후부터 단계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국토부는 이달 30일부터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500여 명의 세종시민 체험단을 대상으로 7월말까지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dazzling@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