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청년드림 사업’ 열기 뜨거워

입력 2018.03.13. 17:16 수정 2018.05.24. 09:52 댓글 0개
미취업청년 일경험 지원 1천명 참여

지역의 미취업 청년들에게 직무경험과 급여를 지원하는 ‘광주청년드림(Dream) 사업’ 현장면접이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광주청년 드림사업은 장기 미취업 상태인 청년취업을 촉진하기 위해 추진해온 일자리 디딤돌로 지난해 1·2기 참여자 280명에 대한 지원이 이뤄졌다.

올해는 2월12일부터 상반기 250명 3기 참여자 모집이 시작돼 12일과 13일 이틀 동안 시청 시민숲에서 직무상담과 면접, 기업과 청년의 만남의 장이 열렸다.

청년 1천여 명이 현장면접을 찾아 청년드림에 대한 지역청년들의 기대를 확인했다.

청년드림의 일경험 지원은 공공기관, 기업, 청년창업기업, 사회복지, 사회적경제, 청년활동의 6개 유형으로 나눠 지역의 다양한 직무현장을 제공하고 청년들이 원하는 사업장을 직접 선택하도록 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직무현장이 되는 사업장을 미리 발굴, 선정해 준비하는 점이 고용노동부 등 기존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과의 차이점이다.

특히 올해는 혁신도시 이전기관과 청년창업기업 등으로 참여사업장을 확대해 청년의 선택폭을 더욱 넓혔다.

청년드림은 지난해 ‘지방공공부문 일자리 우수사례 발표대회’ 대통령상 수상 이후 각 지자체의 벤치마킹이 잇따라 전국 모델로 확산되고 있다. 상반기 국가추경 예산지원을 통해 하반기에는 600명까지 지원 대상이 확대될 예정이다.

김대우기자 ksh430@daum.net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