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외교부, "美 총격사건, 우리 국민 피해신고 없다"

입력 2018.02.15. 10:41 댓글 0개

【서울=뉴시스】 행정팀 = 미국 플로리다주 남부 파크랜드의 한 고등학교에서 14일 오후(현지시간) 발생한 총격사건으로 최소 17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현재까지 우리 국민의 피해 상황은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외교부 당국자는 15일 "현지 공관원 등을 파견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파악 중이지만 현재까지 영사콜센터에 접수된 우리 국민 피해 신고는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외신에 따르면 플로리다주 파크랜드의 마저리 스톤먼 더글라스 고등학교에서 한 남성이 소총을 난사해 현재까지 17명이 사망했다.

이 사건으로 19세의 용의자 니콜라스 크루즈가 체포되었으며 현지 수사관들은 사건 전말을 조사 중이다. 용의자는 이 학교 학생이었으나 교칙위반 등의 이유로 퇴학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politics1@newsis.com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