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충북 교통사고 잇따라 20여 명 사상

입력 2018.02.15. 10:40 댓글 0개

【음성·괴산=뉴시스】임장규 기자 = 충북에서 교통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2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15일 오전 5시 40분께 충북 음성군 삼성면 중부고속도로 상행선 음성휴게소 인근에서 A(60)씨가 몰던 2.5t 화물차가 갓길에 서 있던 견인차 기사 B(46)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B씨가 그 자리에서 숨졌다.

승용차 고장 신고를 받고 출동한 B씨는 견인차를 세운 뒤 고장 차량으로 향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오전 2시 25분께 괴산군 소수면 아성리 한 도로에서는 C(58)씨가 몰던 트라제 승합차와 D(53)씨의 4.5t 화물차가 충돌했다. 뒤따르던 BMW 승용차 등 4대도 연쇄 추돌했다.

이 사고로 C씨와 함께 타고 있던 아들(27)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C씨의 부인과 다른 자녀 2명, BMW 승용차 운전자 등 5~6명도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C씨는 설 명절을 보내기 위해 경기도 수원에서 고향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앞서 전날 오후 8시 3분께 같은 장소에서 E(46)씨가 몰던 아반떼 승용차와 F(39)씨의 아반떼 승용차가 충돌한 뒤 뒤따르던 G(42)씨의 i30 승용차와 부딪혔다.

이 사고로 E씨 등 9명이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imgiza@newsis.com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