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설 연휴에 대처하는 솔로들의 자세…'몰아보기' 대결

입력 2018.02.15. 10:00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영화팀 = 민족 대명절 ‘설’ 연휴가 시작됐다. 딱 4일만 쉬는 짧은 설 연휴지만 떡국 한그릇 안고 편히 쉴수 있어 좋은 날이다. 큰 맘먹고 멀리 가지 않는다면 따뜻한 집안에서 못본 드라마 영화 몰아볼수 있는 기회다. 넷플릭스가 각각의 상황별로 정주행 테스트를 준비했다. 특히 솔로들이 뒹굴거리며 시간보내기 딱 좋은 프로들이다.

◇북적이는 대가족 풍경!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

설 연휴 분위기를 좌우하는 요소로 설날 음식 대신 북적이는 대가족 풍경을 골랐다면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을 추천한다. 부모의 비극적 죽음으로 고아가 된 삼 남매가 그들의 유산을 가로채려는 악랄한 올라프 백작을 용기와 지혜로 무찌르는 내용이다. 발명가인 맏이 바이올렛과 독서광 둘째 클라우스, 날카로운 치아가 무기인 막내 서니까지 보들레어 집안의 총명한 삼 남매는 올라프 백작의 괴롭힘 가운데서도 끊임없이 성장하는 모습이 중점적으로 그려진다.

◇명절을 또 하나의 휴가처럼 지내고 싶다면 '프렌즈'

어색한 친척들보다는 오랜 친구들과의 모임을 선호한다면 미드의 대명사 '프렌즈'는 어떨까. 뉴욕 맨하탄에 사는 여섯 친구의 다사다난한 일상을 그린 시트콤 속 주인공들은 때론 가족보다도 더 가깝게 서로를 보듬는다. 미국도 크리스마스나 추수감사절 등은 가족과 함께하는 날이지만, 명절에 부모님의 이혼으로 안 좋은 기억이 있는 챈들러처럼 각자만의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가진 여섯 명이 모여 풍성한 한 상 차림과 파티를 준비하는 모습 등은 친구들과 오손도손 함께 감상하기에 제격이다. 물론, 사정상 명절을 혼자 즐겨야 하는 이들에게도 이 수다스러우면서도 사랑 넘치는 시리즈를 망설임 없이 추천한다.

◇새해는 솔로 탈출! '우리 처음 만났을 때', '블랙 미러: 시즌 4-4'

따뜻한 봄날에 흩날리는 벚꽃이 만연한 거리를 걸을 날도 이제 머지않았다. 2018년에는 열일 다 제쳐두고 꼭 연애를 해야겠다면 어떤 상대를 만나고 싶은지 상상해보자. 지난 9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우리 처음 만났을 때'의 주인공 노아는 짝사랑하던 친구 에이버리의 결혼식 날 술에 취해 우연히 가게 되었던 바에서 신비한 포토 부스를 발견한다. 포토 부스만 있다면 그녀를 처음 만났던 3년 전 그날로 무한 번 돌아갈 수 있음을 알게 된 노아는 그녀를 되찾고자 몇 번이고 그 날로 돌아간다.

또 첫 만남의 설렘을 중요시하는 사람이라면 '블랙미러: 시즌 4'의 4번째 에피소드 Hang the DJ는 어떨까? 적중률 99.8%를 자랑하는 연애 인공지능 시스템 '코치'가 등장하는 이번 에피소드는 시스템이 짝을 찾아주고 상대와의 유효기간까지 정해주는 세계관이 배경이다.

◇취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 '산타클라리타 다이어트'

남부럽지 않게 만족스러운 삶을 살고 있던 부동산 중개인 부부, 쉴라와 조엘의 일상에 어느 날 예상치 못한 대변화가 찾아온다. 복통을 호소하던 쉴라가 대량의 토를 하게 된 뒤로 아무리 찔러도 피가 나지 않고, 심장도 뛰지 않는 것. 결국 딸 애비가 데려온 범생이 친구 에릭이 그녀를 좀비라 판결 낸다. 좀비로 변해버려서일까 고상했던 그녀의 성격도 180도 뒤바뀐다. 거친 입담과 막무가내같은 그녀의 성격은 답답한 일상을 사이다처럼 뻥 뚫어준다. 2018년 성공적인 취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 어떠한 상황에서도 정면 승부하는 쉴라를 만나보자.

▲넷플릭스(Netflix)=190여 개국에 걸쳐 1억 1700만 명의 회원을 보유한 넷플릭스는 매일 1억 4천만 시간 이상의 연 시청시간을 자랑하는 세계 최대 엔터테인먼트 네트워크 서비스 기업이다. 인터넷 연결 가능한 스크린 기기만 있으면 넷플릭스 자체 제작 오리지널 시리즈, TV 프로그램, 영화,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다.

culture@newsis.com

문화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