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연휴 첫날, 전북 한낮 4~8도…미세먼지 '한때 나쁨'

입력 2018.02.15. 06:34 댓글 0개

【전북=뉴시스】고석중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15일 전북지역은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이 많겠다.

기온은 아침 최저 영하 8~영하 3도, 낮 최고 영상 4~8도로 야외활동하는 데 무리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대기가 건조해지고 있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신경을 써야겠다.

전주를 중심으로 건강·생활지수는 감기 '높음', 뇌졸중 '보통', 식중독 '관심', 체감온도 '주의', 동파 '낮음' 수준이다. 대기 지수는 미세먼지 '한때 나쁨', 황사 '좋음', 오존 '보통' 단계다.

전북 북부 앞바다 풍속은 북-북동 8~12㎧, 파고는 1~2m로 일겠다. 군산 앞바다 간조시각은 오전 9시27분이고 만조는 오후 3시30분으로 조석(潮汐) 주기는 평균 12시간 25분이다.

기상청은 "설 연휴(15~18일) 대체로 맑겠고 기온은 예년(최저 영하 6~영하 2도, 최고 5~8도)과 비슷하겠다"면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서해남부해상에는 물결이 0.5~2.5m로 해상교통을 이용하는 귀성·귀경객들은 최신의 기상정보를 참고해 달라고 덧붙였다.

k9900@newsis.com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