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말다툼 중 조선족 내연녀 살해한 40대 구속기소

입력 2018.02.14. 20:36 댓글 0개

【인천=뉴시스】함상환 기자 = 인천지방검찰청 형사3부 전영준 부장검사는 14일 말다툼 중 조선족 내연녀를 목 졸라 살해한 인테리어 업자 A(43)씨를 살인과 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했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3시20분께 인천 남동구의 한 마시지 업소 내에서 조선족인 내연녀 B(38·업주)씨의 목을 졸라 살해하고 현금 68만원 등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당시 A씨는 완전 범죄를 노리기 위해 마사지 업소 출입문 등에 남은 자신의 지문을 지우고 업소에 설치된 CCTV 본체를 가지고 달아났으나 추적에 나선 경찰에 경기도 광명시 자신의 집에서 긴급체포됐다.

A씨는 당시 경찰에서 "마사지 업소에 손님을 데리고 오지 않는다며 도움이 안 된다고 말에 화가나 다투던 중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hsh3355@newsis.com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