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트럼프 "한미 FTA는 재앙…공정 협상하거나 완전히 폐기"

입력 2018.02.14. 03:23 댓글 0개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은 '재앙'(disaster)이라며 미국에 유리하게 협정을 개정하겠다고 강조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무역 관련 회의를 진행한 뒤 기자들과 만나 "한국 협정은 재앙"이라며, 공정한 협정을 협상하거나 완전히 폐기하겠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의 철강과 알루미늄 산업이 덤핑으로 훼손되고 있다며, 중국에 대해서도 관세 부과 등 모든 옵션을 고려한 무역 제재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트럼프는 전날에도 한국과 중국, 일본이 미국을 상대로 불공정 무역을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들 국가에 의해 계속 이용만 당할 수는 없다며 호혜세(reciprocal tax)를 부과하겠다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는 중국, 일본, 한국 때문에 막대한 돈을 잃는다. 그들은 살인을 저지르고도 처벌을 면하고 있다"며 "이들 중 일부는 소위 동맹국이지만 무역에 관해선 동맹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ez@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