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조선대 축제 현장서 관람객에 주먹 휘두른 30대 입건

입력 2024.05.30. 08:01 댓글 0개
[광주=뉴시스] 박기웅 기자 = 27일 오후 광주 동구 조선대학교 대운동장 앞이 대동제 그라시아 개막식 축하공연 이후 한꺼번에 빠져나오는 인파로 혼잡하다. 이날 축하 공연에는 걸그룹 뉴진스 등 인기 가수들이 무대에 오른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4만5000여명의 인파가 몰렸다. 2024.05.27. pboxer@newsis.com

[광주=뉴시스]이영주 기자 = 광주 동부경찰서는 30일 시비 끝에 공연 관람객을 때린 혐의(폭행)로 30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전날인 29일 오후 11시께 광주 동구 조선대학교 대동제 축제 현장에서 50대 B씨를 향해 주먹을 휘두른 혐의다.

조사 결과 A씨는 만취 상태에서 공연을 보며 주변 관람객들을 향해 행패를 부리던 중 B씨와 시비가 붙어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과정에서는 축제에 출연한 유명 가수의 매니저가 시민과 다투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되기도 했으나 오인신고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eyj2578@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