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황우여 "이념적으로 같아"···허은아 "달라진 국힘 기대"

입력 2024.05.21. 12:46 댓글 0개
황우여, 허은아 개혁신당 신임 대표 접견
황 "친정같은 당…최선 다해 뒷받침할 것"
허 "국민 눈높이에 맞게…서로 협치하자"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허은아 개혁신당 신임 당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2024.05.21. xconfind@newsis.com

[서울=뉴시스]최영서 기자 =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1일 허은아 개혁신당 신임 대표를 만나 개혁신당과의 정치적·정책적 연대를 강조했다.

황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허 대표와 30분 가량 상견례를 겸해 회동했다.

황 위원장은 "저희가 친정같은 당으로, 개혁신당이 잘 되길 진심으로 바라고 뒷받침할 일이 있으면 최선 다하겠다"며 "두 당이 모두 지향하는 가치가 자유민주주의 가치, 자유시장경제에 기반하고 약자와 어려운 사회의 모든 곳을 돌보겠다는 것이 저희와 이념적으로 같은 입장"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정책적으로나 정치에 있어서 협조할 건 협조하고 공조할 건 공조하면서 같이 갔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허 대표는 "친정같은 곳이지만 찾아오기에 쉽지 않은 곳"이라며 "공정과 책임이라는 가치를 함께 연대할 수 있으면 좋을 것 같다. 국민 눈높이에 맞게 조금은 달라진 황우여 비대위원장의 국민의힘을 기대하게 되고 서로서로 협치하며 국민만 바라보며 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호응했다.

그는 또 "당내 3석밖에 없는 꼬마정당"이라며 "세 분의 의원이 본인이 원하는 상임위 갈 수 있도록 비대위원장이 신경써주시면 감사하겠다"고도 요청했다.

비공개 면담을 마치고 나온 황 위원장은 국민의힘과 개혁신당의 동질성을 재차 강조했다.

황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요새 정당 방향이 디지털 정당이다. 아마 그런 쪽에 정당 역사상 좋은 모범을 보이리라 기대한다"며 "우리 당하고는 자유의 가치를 같이 공유하기 때문에 크게 봐서는 같은 길을 걷는다고 얘기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허 대표는 국민의힘과 개혁신당의 정책적 연대와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께서 말씀하셨던 국민연금 개혁, 교육개혁, 노동개혁이 있는데 그게 진도가 많이 안 나갔다"며 "(연금개혁) 부분을 빠르게 연대해서 KDI에서 내놓은 연금개혁에 대한 것을 추진했으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이날 회동에서 채상병특검법 문제는 논의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허 대표는 "저희는 (채상병특검법) 찬성에 대한 의견을 계속 드렸고 의원님들이 그렇게 하실 것"이라며 "(오늘은) 말씀드리지 않았다"고 했다.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허은아 개혁신당 신임 당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2024.05.21. xconfind@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youngaga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