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사망자에게 의료용 마약류 처방"···의료기관 18곳 점검

입력 2024.05.21. 10:19 댓글 0개
식약처, 의심 의료기관 등 18개소 점검
[서울=뉴시스] 식약처 전경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재희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료용 마약류 불법 처방 관련 점검에 나선다.

식약처는 경찰청·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의료용 마약류 처방·사용에 대한 불법취급을 예방하고자 요양병원 등 의료기관 18개소에 대한 기획합동 점검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식약처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빅데이터를 분석해 ▲요양병원 중 항불안제·최면진정제 사용 상위 등 의료기관 10개소 ▲사망자 명의 도용자 방문 의료기관 8개소를 점검 대상으로 선정했다.

주요 점검 내용은 ▲의료용 마약류 불법 사용·유통 여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취급 보고 내역과 실제 재고량 일치 여부 ▲마약류 도난·유출 방지 관리의무 준수 여부 ▲마약류 저장시설 기준준수 및 점검부 기록 여부 등이다.

식약처는 “점검 결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이 확인되거나 의심되는 경우 관할기관에 행정처분, 수사의뢰 등 적극 조치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마약류를 빈틈없이 촘촘하게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e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