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반려견 구하러 불길로··· 무안서 60대 남성 숨져

입력 2024.04.19. 13:42 댓글 0개
19일 오전 8시 2분께 무안군 삼향읍 한 농장 인근 컨테이너에서 불이 나 60대 남성 A씨가 숨졌다.무안소방서 제공

반려견을 구하기 위해 불이 난 컨테이너로 들어간 60대 남성이 숨졌다.

19일 무안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분께 무안군 삼향읍 한 농장 인근 컨테이너에서 불이 났다.

불은 소방당국에 의해 30분만에 꺼졌으나 컨테이너 내부에서 A(65)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불이 난 컨테이너는 2개가 결합된 형태였으며 A씨는 이웃에게 '불이 났다'는 소식을 듣고 컨테이너로 달려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평소 다수의 반려견을 키우던 A씨가 반려견을 구하기 위해 불길로 들어갔다가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방화 등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임창균기자 lcg0518@mdilbo.com·무안=박민선기자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