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기아, 브랜드 사상 첫 픽업차명 ´타스만´ 공개

입력 2024.04.11. 15:47 수정 2024.04.11. 15:58 댓글 0개
2025년부터 국내·호주·중동 등 글로벌 시장 출시
기아가 내년 글로벌시장 출시 예정인 픽업트럭 차명 '더 기아 타스만'을 공개했다. 기아 제공

기아가 픽업트럭 시장에 도전한다.

기아는 11일 브랜드 첫 픽업트럭의 차명 '더 기아 타스만(The Kia Tasman·이하 타스만)'을 공개했다.

차명 타스만은 호주 최남단에 위치한 '영감(inspiration)의 섬' '타스마니아(Tasmania)'와 타스만 해협에서 유래했다.

다양한 자연환경과 풍요로운 문화가 조화를 이룬 타스마니아 섬은 멋진 풍경과 다양한 야생 동물이 어우러져 지구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경이로운 경관을 자아낸다.

기아는 중형 픽업 타스만을 2025년부터 국내와 호주, 아프리카 및 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기아 관계자는 "차명 타스만에 대담한 개척 정신과 때묻지 않은 자연의 신비로움이 공존하는 섬의 이미지를 투영했다"며 "일과 삶 어디서든 새로운 도전과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다재다능한 '라이프스타일 픽업'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도철원기자 repo333@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