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 "민주, 들통날 거짓말로 선거구 획정 합의 무산 덮으려해"

입력 2024.02.28. 18:48 댓글 0개
"부산 의석 1석 감축 합의한적 없어"
"전북 의석수 유지 제시한 게 우리"

[서울=뉴시스] 신항섭 기자 = 국민의힘은 28일 선거구 획정 합의 무산에 대해 "민주당이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전주혜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이날 쇼츠 논평을 통해 "민주당이 일제히 선거구 획정 합의 불발을 국민의힘 거짓말 탓으로 몰아세웠다"고 말했다.

이어 "금방 들통날 거짓말로 선거구 획정 합의 무산을 덮으려 하지 마라"며 "국민의힘은 부산지역 의석수 1석을 줄이는 데 합의한 바 없다"고 덧붙였다.

전 원내대변인은 "비례대표 의석 1석을 줄여 전북에 주는 데 반대한 사실도 없다"며 "오히려 비례대표 의석수를 1석 줄여 전북 의석수를 유지하는 방안을 제시한 쪽이 바로 국민의힘"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선거를 40여 일 앞둔 지금까지 획정안 처리를 지체한 건은 바로 민주당"이라며 "원안대로 처리할 거면 뭣 하러 지금까지 획정을 미룬 것인가"라고 꼬집었다.

아울러 전 원내대변인은 "서울 면적의 8배에 달하는 '공룡 선거구'와 교통·생활·문화권역을 무시한 '누더기 선거구’가 탄생한다면 그 책임은 오롯이 민주당이 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