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광주 사립유치원 17곳 1878명 원아 석면 노출···대책 시급"

입력 2023.12.07. 10:49 댓글 0개
학벌없는시민모임 "사유재산으로 석면제거 법적근거 부족"
[광주=뉴시스] 학벌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 (사진=학벌없는시민모임 제공·뉴시스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 교육·환경단체는 7일 "지역 사립유치원 17곳 1878명의 원아들이 석면에 노출됐다"며 "시교육청 등이 석면제거 사업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학벌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과 광주환경운동연합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시교육청이 공개한 '사립유치원 석면 관리현황'에 따르면 전체 136개원 중 17개원(12.5%)이 석면을 보유하고 있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단체는 "해당 사립유치원의 전체 석면 면적은 8865㎡로 1878명의 원아들이 노출되고 있는 심각한 상황이다"며 "공립유치원과는 다르게 사립유치원은 별도의 석면제거 지원 예산이 없고 비용이 막대해 유치원들은 전전긍긍하고 있는 실정이다"고 지적했다.

또 "사립유치원은 사유재산이어서 건물 보수는 개인이 책임져야 하는 상황이며 시교육청도 법적 근거가 미비해 관련 예산 지원이 어렵다"며 "무엇보다 사립유치원 설립·경영자들이 사유재산임을 내세워 공공재로서의 역할을 게을리 하고 법인 전환에 협조하지 않아 석면 제거 예산 확보의 큰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사립유치원 원아들의 안전한 교육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시교육청은 법인 전환 조건으로 석면제거 등 시설공사 사업비를 지원하고 중장기계획에 사립유치원도 대상에 포함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